검색
검색
회원가입로그인

트렌드 분석 : 웹 3.0 (블록체인 아님)

웹의 발전 양상을 보면 웹 1.0은 사람들이 자신의 문서를 인터넷에 올리는 시기였다.

웹 2.0은 사용자들이 만든 콘텐츠를 서로 공유하는 네트워크 형태로 발전했다.

그렇다면 웹 3.0은 무엇일까?

나는 블록체인에서 웹 3.0을 토큰 생태계로 정의하는게 아쉽다. 하나의 마케팅 용어처럼 되어버렸다.

하지만 동의하는건 형태이다. 웹 3.0은 사용자들이 수익을 서로 나누는 공동체와 같을 것이다. 이걸 제일 잘 구현한 것이 유튜브이다. 광고 수익을 사용자에게 나누어줌으로써 웹 생태계를 풍부하게 만들었다.

각자 분리된 노드의 형태로 존재하며 (P2P) 이를 어떤 형태 (페이지, 웹RTC, 인터랙티브 콘텐츠, 동영상, 사운드, 그림, 이미지 등)로 네트워크를 구성한다.

사용자들이 생태계에 기여하고 그에 따른 보상을 서로 공유한다. 가치를 주고 받는 기술은 암호 화폐이든 포인트든 신용카드 네트워크든 크게 상관이 없을 것 같다. 가치를 전송할 수 있으면 된다.

웹 3.0의 다음은 단연 인공지능일 것이다. 이렇게 축적된 데이터들을 학습하여 어떤 특정한 기능을 제공한다.

내가 다시 텍스트에 집중하는 이유는 텍스트가 인간의 생각에 가장 가깝게 있기 때문이다. 가장 비용 효율적이며 어떤 사람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다. 모든 미디어는 텍스트에서 시작한다고 생각한다. 그렇기 때문에 텍스트 미디어를 조금 더 풍부하게 하고 싶다. 지금 와서 에디터를 만들고 논다는것 자체가 시대와 많이 동떨어져 있는것 같기는 하지만 그래도 흥미로운 개념들이 아주 많이 있다.

  • 새로운 형태의 책

  • 비동기 방식의 일

  • 일상의 경험을 지식으로 만들기

  • 나의 지식 데이터베이스를 가꾸고 편집하고 소유하기

  • 나의 생각을 텔레파시처럼 인터넷에 전파하기

  • 동시 편집이 가능한 지식 체계

  • 페이지 내에 저자와 직접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는 채팅

  • 소유권을 판매하거나 접근권을 판매하기

  • 소규모 커뮤니티를 쉽게 형성하기

  • 흩어진 지식을 클러스터링 하기

  • 솔루션을 지식 체계로 만들기

  • 노트를 기반으로 새로운 사람을 만나기

  • 생각을 적으면서 힐링하기

  • 특정한 주제나 상황을 바탕으로 새로운 세계 만들기

  • 책, 동영상, 영화 등을 위한 시나리오 만들기

  • 회사의 지식을 위키로 만들기

  • 취미의 지식을 위키로 만들기

  • 하루를 기록하고 인사이트를 얻기

  • 여러 가지의 일을 한꺼번에 처리하기 또는 한가지 작은 일을 이루어내기

머릿속에 정말 많은 생각들이 있지만 이것들을 어떻게 하나의 형태로 구성할지에 대해서는 진행하면서 차츰 정리될 것 같다. (아닐지도…)

조회수 : 121
공유하기
카카오로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