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
공개 노트 검색
회원가입로그인

2024-06-01

<Note>

I am just writing this on Saturday as I couldn't write my journal yesterday.

<Phrase to use>

Use intriguing(interesting) and provocative(도전적인, can be used in a sexual way) questions.

<Draft Version>

I love my housemate. He is 36 a old guy who just got a bachelor's degree this year. He told me that he had been a bartender for the last 14 years. We worked at the same lab for a while and have similar research interests. We could talk about research on and on. As I am working remote, it has been hard to find someone to talk about my research. It feel refreshing to have someone in mylife to talk about what I am interested. As I research interest is kind of niche, it is kind of hard to find someone who know the similar things that I've done. He also did honors thesis in the same lab. (It's like an undergraduate independent research project that you work on your own project on your senior year). I am looking forward to talk more about research with him. I sometimes feel like I don't want to tell him that I know as we are going to apply exactly the same program but I think it would be helpful to each other to grow and have a deeper understanding on the topic we both are interested in. I think we are going to be a good competitor. I hope we can bring up lots of intriguing and provocative research questions together. But as he is a guy, I wish anther hoursemate who are going to move in next mothes is going to be a girl in my age.

I love SF. As a person who likes weird people, this place might be a perfect place to live in for a long term. I grew up in Itaewon where has the most diversity in race, culture, sexual orientation in Korea. I see the same thing in here. Specially the district that I've living right now, there are lots of Mexican people. People were what ever they want (right now, there are an old lady wearing kitty bagpack right next to me).

Love my life. I feel so fortunate in life. I don't even know if the wave of my life is going down any time soon but I will enjoy this up wave in my life. No matter how it goes, I will surf on the wave of my life.

I also think that getting over exes is not about stopping liking them. No matter how hard you try, you know that you can't get back to the time you shared/endorse with the person.

<Edited Version>

I love my housemate. He is a 36-year-old guy who just got a bachelor's degree this year. He told me that he had been a bartender for the last 14 years. We worked at the same lab for a while and have similar research interests. We could talk about research endlessly. As I am working remotely, it has been hard to find someone to talk about my research with. It feels refreshing to have someone in my life to discuss what I am interested in. As my research interest is kind of niche, it is hard to find someone who knows similar things to what I've done. He also did an honors thesis in the same lab. (It's like an undergraduate independent research project that you work on during your senior year). I am looking forward to talking more about research with him. I hope we can bring up lots of intriguing and provocative research questions together.

  • Looking forward to ing

    • Looking forward to meeting with you?

I sometimes feel like I don't want to tell him everything I know since we are going to apply to exactly the same program, but I think it would be helpful for both of us to grow and have a deeper understanding of the topic we are both interested in. I think we are going to be good competitors. But as he is a guy, I hope the new housemate moving in next month will be a girl my age.

I love SF. As a person who likes weird people, this place might be perfect for long-term living. I grew up in Itaewon, which has the most diversity in race, culture, and sexual orientation in Korea. I see the same thing here. Especially in the district where I live now, there are lots of Mexican people. People wear whatever they want (right now, there is an old lady wearing a kitty backpack right next to me).

I love my life. I feel so fortunate. I don't even know if the wave of my life is going down any time soon, but I will enjoy this upward wave. No matter how it goes, I will surf on the wave of my life.

<Useful idiom>

1. ‘A big fish in a small pond’

🔎의미: 작은 연못의 큰 물고기

작은 연못에 큰 물고기가 살면 맘대로 헤엄치며 돌아다니기 너무 좁겠지요.

사람에 빗대어보면 작은 무리 안에서 실력을 뽐내고 자랑하는 사람을 말합니다.

우리나라 속담 중에 ‘우물 안의 개구리’와 같은 뜻입니다.

보통 아주 보수적이거나 자신만의 관념, 신념에 사로잡힌 사람을 일컫거나 자신이 살고 있는 삶에 만족하고 안주하는 사람을 뜻하기도 합니다.

2. ‘No pain No gain’

🔎의미: 고통 없이 얻는 것도 없다

노력을 해야 원하는 바를 얻을 수 있다는 뜻입니다.

노력은 항상 심리적인 고통, 육체적인 고통이 따르기 마련이고요.

예를 들어 탄탄한 근육을 얻기 위해서는 근육이 찢어지고 재생하는 과정을 반복해야만 합니다.

엄청난 고통이 동반이 되지요. 이처럼 내가 얻고자 하는 목표가 인생사에서도 쉽게 얻는 것이 없을 때 이런 표현을 쓸 수 있습니다.

4. ‘A good medicine tastes bitter’

🔎의미: 몸에 좋은 약은 입에 쓰다

쓴소리가 약이 될 수 있다는 말입니다.

귀에 거슬리는 이로운 말을 듣기는 어렵지만, 이런 쓴소리가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의미지요.

우리나라에서도 자주 사용하는 속담으로 사마천의 사기에 쓰인 ‘양약고구(良藥苦口)’라는 말에서 유래되었다고 해요.

5. ‘When it rains, it pours’

🔎의미: 불행은 혼자 오지 않는다.

누구나 살다 보면 기쁘고 즐거운 일뿐만 아니라 크고 작은 어려움에 마주하게 됩니다.

이 속담을직역하면 ‘비가 내렸다 하면 쏟아진다’라고 뜻으로 역경이 겹쳐서 찾아올 수도 있음을 말해주는 속담입니다.

우리나라 속담 ‘엎친데 덮친 격’과 유사한 의미를 갖습니다.

‘눈 위에 또 서리가 내린다’는 뜻의 한자성어 ‘설상가상’과도 뜻이 같지요.

6. ’A poor worker blames his tools’

🔎의미: 서투른 목수가 연장을 탓한다

어떤 일이 잘못되었을 때 자신이 책임지려 하기보다 연장이나 주변 상황을 탓하는 사람이 있지 않나요?

이 속담은 이처럼 자신의 솜씨나 일처리가 형편없는 것을 생각하지 않고 핑곗거리를 찾는 사람을 지칭할 때 많이 쓰입니다.

이와 비슷한 우리나라 속담 중에는 ‘잘되면 제 탓, 못되면 조상 탓’이 있습니다.

7. ‘The more, the better’

🔎의미: 많을 수도록 좋다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는 우리나라의 고사성어 ‘다다익선’과 뜻이 같습니다.

일을 할 때 일손이 많아지면 더 빠르고 쉽게 일이 끝나고 모임에 사람이 많아지면 더 즐거워지듯이 양이 늘어날수록 이득인 상황에서 자주 쓰입니다.

8. ‘Walls have ears’

🔎의미: 벽에도 귀가 있다.

우리나라의 ‘낮말은 새가 듣고 밤말은 쥐가 듣는다’는 속담과 뜻이 같습니다.

세상에 완벽한 비밀이란 없으니 어디서든 말조심을 하라는 의미입니다.

험담이나 소문 등 나쁜 소식들은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 때문에 삽시간에 퍼지지요.

벽에 귀를 대고 들어도 다 들리니 항상 입조심을 해야 합니다.

9. ‘Do not count your chickens before they hatch’

🔎의미: 병아리가 부화하기 전에 미리 수를 세지 마라

성급하게 행동하지 말라는 의미입니다. 해 줄 사람은 생각지도 않는데, 다 된 일처럼 미리 행동하지 말라는 것이지요.

우리나라의 속담 ‘떡 줄 사람은 꿈도 안 꾸는 데 김칫국부터 마신다’와 같은 뜻을 지니고 있습니다.

11. ‘You scratch my back and I’ll scratch yours’

🔎의미: 네가 내 등을 긁어주면 나도 네 등을 긁어주겠다.

여기서 가려워하는 곳은 절실히 충족을 필요로 하는 요구를 나타냅니다.

누구나 사람은 스스로 해결할 수 없는 가려운 곳, 문제 한두 가지는 갖고 있으며,

이때 서로 다른 사람의 문제를 해결해 준다면 서로 도움이 되어 이득을 볼 수 있겠지요.

이와 비슷한 우리나라 속담으로는 ‘오는 정이 있어야 가는 정이 있다’와 사자성어 ‘상부상조’가 있습니다.

13. ‘Every dog has his day’

🔎의미: 하찮은 개도 자신이 잘 나가는 날이 있다

한마디로 아무리 불행해도, 그리고 아무리 지워가 낮은 사람이라고 살다 보면 어느 시점에는 성공을 위한 기회가 온다는 뜻입니다.

한국어 속담 ‘쥐구멍에도 볕 들 날 있다’와 일맥상통하는 속담이죠.

아무리 힘들더라도 나중에는 행복하게 살 날이 찾아올 것이니 희망을 잃지 말라는 메세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14. ‘Every cloud has a silver lining.’

🔎의미: 모든 구름의 뒤편은 은빛으로 빛난다.

구름에 가려 아무것도 없는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구름 뒤에는 파란 하늘과 빛나는 태양이 있기 마련입니다.

즉, 괴로움 뒤에 기쁨이 있듯이 아무리 힘든 상황이라고 한 줄기의 희망은 있음을 암시하는 속담입니다.

우리나라 속담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은 있다’와 의미가 같습니다.

조회수 : 53
heart
공유하기
카카오로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
T
페이지 기반 대답
AI Ch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