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
공개 노트 검색
회원가입로그인

생성형 인공지능의 잠재력과 위험성: 우리 사회에서의 새로운 도전

생성형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종종 GANs (Generative Adversarial Networks)로 알려진 이 기술은 AI가 가상의 이미지, 음악, 심지어 텍스트를 생성하는 능력으로, 그 대표적인 예로는 널리 알려진 딥페이크(Deepfakes) 기술이 있습니다.

생성형 AI는 매우 강력한 도구입니다. 어떠한 배경 지식 없이도 특정 분야의 전문가처럼 행동하는 AI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은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 이런 기술은 무한한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아직 개척되지 않은 과학적 또는 예술적 영역에서의 창조에 이를 활용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 기술의 위험성에 대해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딥페이크를 처음에 떠올리게 되면, 그것은 잘못된 정보와 탈취된 개인정보를 포함하여 사회 전반에 혼란을 줄 수 있다는 걱정 때문일 것입니다. 이는 자산, 상호작용, 심지어는 우리가 무엇을 믿는지에 대한 기준을 왜곡할 수 있는 경계를 허물어버리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 기술의 발전과 함께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인가를 생각해보아야 합니다. 그것은 아마도 변화에 대응하는 방법이며, 그 뒤를 이어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만드는 것일지 모릅니다. 기술 개발자와 사용자 모두가 책임감을 가져야 합니다. 그들이 이 기술을 어떻게 통제하고 사용하는지 지속적으로 학습하고 이해해야합니다. 결과적으로, 이는 우리에게 인공지능에 대한 새로운 이해와, 그것이 우리 사회와 관계를 맺고 있는 방식에 대한 새로운 통찰력을 제공할 것입니다.

조회수 : 45
공유하기
카카오로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