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
공개 노트 검색
회원가입로그인

대화에서 배려의 중요성: 고민이 덜한 세상을 위해

상대방의 감정을 이해하는 대화법

안녕, 오늘 너와 함께 나눌 이야기는 '배려'에 대한 것이야. 너도 나도 얼마든지 감정적인 동물이고, 때로는 무심코 아픔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잊지 않아야 해.

네가 누군가에게 안부를 묻는다고 생각해봐. 그런데 상대방이 안부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어하지 않는다면 어떨까? 그 이유는 뭔지 알고 싶어하지 않을 것 같아. 상대방은 이후에 더욱 민감하고 힘들어질 수 있는 대화를 예상하고 있겠지. 그래서 잠재적인 문제를 피하고자 신속하게 방어적이거나 공격적인 태도를 보이려고 할 수 있어.

이런 상황에 너무 당황하지마. 이거, 사실 이런 반응을 보이는 상대방도 그저 상황을 잘 모르는 거라는 사실을 기억해둬.

가족에게 이런 것들을 하게 된다면, 그건 그저 나 자신이 경험하는 감정을 이해하거나 배려하지 않는 것을 변명하는 행위일 뿐이야. 사실 이건 결국, 상대방에 대한 배려가 부족한 행동이란 걸 알아야 해.

자, 이제 집어가자. 어떤 주장이 그 사람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알아야 해. 우린 모두 감정을 느끼는 존재니까. 그래서 사람들이 우리의 의견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이해할 수 있는 이유를 생각하며, 상대방의 입장을 이해해야 해. 나 자신의 기준에 따라 불필요한 개입을 하지 않는 거지.

참고로 내가 어릴 때 있었던 일인데, 아무래도 학점 때문에 너무 힘들었었어. 목표로 잡았던 학점을 맞추기 위해 밤을 지새우며 공부했었지. 그런데 엄마가 매일 밤 내게 건강이 먼저라며 걱정해주셨어. 하지만 나는 당장의 문제가 더 시급하다고 생각했고, 그 말을 잘 듣지 못했어. 그래서 결국엔 몸이 쪽팔리게 망가져서 병원에 실려갔었지. 그때의 경험으로 생각해보면, 엄마는 당연히 내 건강 걱정하셨을 거야. 하지만 나는 또 그 당시의 스트레스와 문제가 너무 컸던 거야.

그래서 행동 체크리스트를 만들어봤어:

  • 하루를 시작할 때, 상대방이 어떻게 느낄 수 있는지 상상하기

  • 대화 중에 상대방의 감정을 인식하려고 노력하기

  • 만약 상대방이 불편해 보인다면, 바로 대화를 중단하고 더 나은 시기에 이야기하기

  • 항상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하기

  • '진짜로 내가 이렇게 했다면 어떻게 느낄까?' 라고 스스로에게 물어보기

    해시태그: #배려 #대화의기술 #관계숙달 #평등대화 #감정이해

조회수 : 63
heart
공유하기
카카오로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
T
페이지 기반 대답
AI Ch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