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
공개 노트 검색
회원가입로그인

상대방의 감정을 이해하는 대화법

대화에서 배려의 중요성: 고민이 덜한 세상을 위해

당사자가 안부를 물었는데 상대방이 그 안부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하지 않는 것에는 본인이 느낄 수 있는 거북함이나 민감한 이슈들이 후속적으로 논의될 것이라고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이 전반적인 순서를 피하고자, 그들은 신속하게 방어적이거나 공격적인 반응을 보여, 아예 이러한 대화를 막아버리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반응은 과거의 경험들을 통해 자연스레 학습한 것일 것입니다.

당사자는 이런 유형의 대화를 나누면 상대방이 기분이 상하게 될 수 있음을 잘 인식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오히려 이러한 것들을 자신의 가족에게 하는 것이 합당하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당사자는 가족이든 타인이든 누구나 감정을 느끼는 존재라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가족이 그들에게 걱정 또는 고민을 표현하는 것은, 실제로는 그들 자신이 경험하는 감정을 이해하거나 배려하지 않는 것을 변명하는 표면적인 행위일 뿐입니다.

이를 바꿔 말하면, 누군가에게 나쁜 뉴스를 전달하거나 피드백을 줄 때, 그들의 감정을 고려하지 않고 단지 자신의 의견만을 주장하는 것은 결국 상대방에 대한 배려가 부족한 것입니다. 아무리 자신이 옳다고 생각하는 의견이라 해도, 다양한 이유로 그 의견을 항상 받아들이지 못하는 현실을 인정해야 합니다. 그 이유는 결국 모두가 사람이고, 자신의 욕구를 충족시키려는 본능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 늦은 밤에 야식을 먹는 것이 건강에 해로울 수 있지만, 만약 배가 고프다면, 그것을 그냥 무시하고 참을 수 없습니다. 다이어트라는 명확한 목표가 없다면, 야식을 먹지 말라는 충고를 단순히 받아들이지 않을 것입니다. 사람이기 때문에 저마다 본능과 습관에 따라 행동하는 법이고, 이는 당연한 것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당사자는 상대방의 입장을 이해하고, 본인의 기준에 따른 불필요한 개입을 하지 않는 법을 배워야 합니다.

조회수 : 33
공유하기
카카오로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